모레(12.7. 토) 오후 3시 현장경매! 물품등록 완료! 현재 예약 접수 중! 성원과 참여 바랍니다!
 
전적류
양장고서
고미술품
근현대미술품
근현대사자료
음악관련자료
기타경매
사랑나눔경매
 
 
HOME > 현장경매 > 제 137 회 > 한성부 판윤, 형조, 예조, 이조판서, 사헌부 대사헌 등을 역임한 정건조(鄭健朝) 선생의 丙寅(1866)年 간찰


[ 제 137 회 ] 현장경매 물품의 상세 정보입니다.]


한성부 판윤, 형조, 예조, 이조판서, 사헌부 대사헌 등을 역임한 정건조(鄭健朝) 선생의 丙寅(1866)年 간찰
경매번호  137-097 시작가  100,000 원

한옥션경매에서는 직접 참여하지 못하는 분들을 위해서 출품물건에 대한 “예약경매제도”를 실시하고 있습니다.
예약시 예약응찰금액의 20%를 경매 1일전까지 예치하셔야 예약응찰을 하실수 있습니다.

- 입금 계좌 안내 -
[국민은행 962701-01-220478 조현제]
[농협 150103-52-008306 조현제]
[대구은행 028-07-011105-3 조현제]
예약하기



<내용> 한성부 판윤, 형조, 예조, 이조판서, 사헌부 대사헌 등을 역임한 정건조(鄭健朝) 선생의 丙寅(1866)年 간찰로 퇴변색, 얼룩, 중앙부분 천공손상 등이 있으나 본문 상태 온전한 편이다.
<크기> 51×35cm
<참고> 정건조(鄭健朝). 1823년(순조 23)∼미상
조선 말기의 문신. 본관은 동래(東萊). 자는 치중(致中), 호는 용산(蓉山). 동우(東愚)의 증손으로, 문용(文容)의 손자이고, 기일(基一)의 아들이며, 김노검(金魯儉)의 외손자이다. 26세 되던 1848년(헌종 14) 5월 경과증광별시문과에 응시하여 병과로 등제하였다. 이듬해 한권(翰圈)을 거쳐 1851년(철종 2)에 규장각직각이 되었고, 1855년에는 병조정랑을 거쳤다. 그해 8월 간삭지전(刊削之典)을 당하기도 하였으나 1857년 성균관대사성이 되고, 1860년에 이조참의에 제수되었다. 이듬해 대거승지(對擧承旨)를 거쳐 1864년(고종 1) 전라감사에 재임하였으며, 이듬해에 이조참판이 되었고, 1866년 사헌부대사헌을 지냈다. 같은해 9월부터는 홍문관부제학을 역임하고 1870년에는 예조참판, 1871년 1월에는 공조판서에 임명되었고, 이듬해에 사헌부대사헌을 거쳐 그해 10월에는 재차 공조판서에 임명되었다. 1873년 7월에는 사은 겸 동지정사(謝恩兼冬至正使)에 임명되어 부사 홍원식(洪遠植), 서장관 이호익(李鎬翼), 수행원 강위(姜瑋) 등과 함께 청국에 다녀왔다. 1874년 9월에는 한성부판윤을 거쳐 이듬해에 형조판서에 임명되었으며, 1876년 9월에는 예조판서에 오르고 이어 형조판서·사헌부대사헌 등을 역임하였다. 1880년 대사헌에서 다시 형조판서에 임명되었고, 이듬해 1월에는 이조판서에 임명된 뒤 다시 사헌부대사헌 등을 역임하였다.